ON-AIR
실시간 뉴스

충북 탈북민 신변호보 경찰관 1인당 평균 40명 담당

이채연 | 2021.10.22

탈북민에 대한 각종 범죄 예방 등을 맡는 경찰 수가 크게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행정안전위윈회 이형석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9월 말 기준 충북 도내 신변보호 대상 탈북민은 모두 1,172명에 달하지만 경찰 담당관은 29명에 불과했습니다.

탈북민 가운데 81.5%는 여성인 반면 신변보호 담당관은 여성이 8명으로 전체의 30%에도 미치지 못했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
TV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