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충북 좋은교육감 추대위 불법 광고 게재 조사

심충만 | 2018.04.26 | 좋아요1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교육감 후보 단일화를 주도한
충북 좋은교육감 추대위가
선거법이 금지하는 신문 광고를 게재해
선관위 조사를 받게 됐습니다.

충청북도선관위는
단일화 파기를 선언한 심의보 예비후보에게
합의 이행을 촉구하며 사실상 사퇴를 요구한
추대위 명의의 신문 광고는
공직선거법 93조 위반에 해당된다며
조사에 착수하기로 했습니다.

공직선거법 93조는
선거일 전 180일부터 특정 후보를 지지하거나
반대하는 내용의 광고 게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