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민주당 공천 취소 탈락자 재심 청구 방침

허지희 | 2018.04.20 | 좋아요3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더불어민주당 공천에서 취소, 배제된
김인수 도의원과 유명호 전 증평군수가
중앙당에 재심 청구 의사를 밝혔습니다.

유권자에게 식사를 제공한 혐의로 고발돼
보은군수 후보 공천이 취소된 김인수 도의원은
"식사비를 조카가 대납한 뒤 설명하지 않았고,
선거법을 위반하지 않았다"며
재심 청구를 검토 중입니다.

증평군수 공천에서 탈락한 유명호 전 군수도
중앙당에 경선을 요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