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충북 광역·기초 의원 10명 중 3명 전과

신병관 | 2018.06.18 | 좋아요3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6.13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충북 광역·기초 의원 10명 가운데 3명이
전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충북도의원과 시·군의원 당선인
164명 가운데 31.3%인 51명이
전과가 있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특히, 지방의원 당선인의 13%인 21명은
최근 5년간 세금을 체납한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