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시간강사 성추행 의혹 중원대 전 부총장 '해임'

이승준 | 2018.10.19 | 좋아요2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시간 강사를 성추행한 의혹으로
인사위원회에 회부된 중원대 전 부총장이
해임됐습니다.

중원대는 인사위원회를 열어
전 부총장 61살 정 모씨를 해임 처분했고
초빙 교수 신분도 박탈했습니다.

정 씨는 부총장직을 수행하던
지난 1월 베트남 해외 봉사활동에서
알고 지내던 시간 강사의 숙소에서
성적수치심을 불러일으키는
부적절한 발언을 하고, 신체를 접촉하는 등
성추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