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직위상실 위기 박병진 충북도의원 29일 상고심 선고

심충만 | 2019.08.20 | 좋아요3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뇌물수수로 항소심까지 징역형을 선고받은
박병진 충북도의원의 의원직 유지 여부가
오는 29일 최종 결정됩니다.

대법원 제2부는
오는 29일 오전 10시 1호법정에서
뇌물수수로 징역 6월형을 선고받고 상고한
박병진 충북도의원의 선고 공판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박 의원은 지난 2016년 도의장 선출 과정에서
동료 의원에게 천만 원을 받아 기소됐지만,
1심 재판 기간 재선에 성공해
현직 의원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11대 충북도의회에서는
지난달 임기중 전 의원이
공천헌금 사건 확정 판결로 의원직을 잃었고,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1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하유정 의원도
모레(22) 항소심 선고를 앞두고 있습니다.

좋아요그레이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