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AIR
실시간 뉴스

세대교체 본격화..초선 시행착오 극복 과제

이병선 | 2024.04.11

청주 4곳 모든 선거구에서 유권자들은 야당의 새 인물들을 선택했습니다.

중진 의원들이 대거 포진했던 지난 4년과 달리 세대교체가 본격화하면서, 초선의원들의 왕성한 활동을 기대하는 목소리가 높은데요.

국회에 처음 입성하는 초선 의원의 한계를 극복하는 것도 과제입니다.

이병선 기자입니다.

 

◀ 리포트 ▶

3선에서 5선까지 중진 의원들이 장악했던 청주 선거구가 새 인물로 완전히 교체됐습니다.

 

시민운동가나 지방의원 출신 등으로 제도 정치권의 중추에 있지는 않았지만, 국회의원, 고위 공직자였던 여당 후보들의 탄탄한 경력도 압도했습니다.

 

앞선 당내 경선 승리를 선거혁명으로 일컬었던 이들은 본선 승리를 정권심판과 개혁의 요구로 받아들이며 새로운 변화를 화두로 내놨습니다.

 

◀ INT ▶ 송재봉 청주청원 국회의원 당선인

"대한민국이 상식과 정의가 통하는 그리고 사회적 약자들의 목소리가 제대로 대변되는 그런 좀 더 공정하고 평등한 나라가 되는데 역할을 하고 싶습니다."

 

초선 국회의원으로서 열심히 뛰고 현장 소통을 넓히겠다는 포부도 밝혔습니다.

 

◀ INT ▶ 이연희 청주흥덕 국회의원 당선인

"신인답게 패기와 열정으로 모든 문제는 현장에서 답을 찾고 신속하게 현장에서 답을 내리는 그런 현장실천형 정치가가 되겠습니다."

 

충북의 지방의원 출신이 선출직 자치단체장을 거치지 않고 국회에 입성하는 첫 사례도 나왔는데, 그만큼 지역민과 더 가까운 곳에 있겠다는 각오도 남달랐습니다. 

 

◀ INT ▶ 이광희 청주서원 국회의원 당선인

"지금까지 본 적이 없는 국회의원이 돼보고 싶습니다. 지방의원 출신으로서 많은 도민들께서 선거 과정에서 보여주셨던 바대로 지역문제에 천착해 달라, 지역문제 해결해 달라, 혹은 지역과 함께 해달라는 부탁 말씀 철저히 수행을 좀 해보겠습니다."

 

유권자들도 새 인물들이 가져올 새로운 변화에 대한 기대를 나타났습니다.

 

◀ INT ▶ 유병길/청주시 분평동

"뭔가 변화를 줘야 된다 그렇게 생각하는 거죠. 나라 잘 살게 해주는 거지 뭐 별거 있겠어요. 나중에 잘못하면 또 다른 사람 뽑아야 되는 

그런 거지."

 

청년들은 일자리와 주거 등 미래에 대한 불안감이 해소되는 계기가 되길 바랐습니다.

 

◀ INT ▶ 강민성/대학 졸업생

"일자리 문제나 또 이제 청년들이 사회에 나왔을 때 집 같은 경우도 구하기 어렵고, 경기가 대체로 힘들다 보니까 그런 부분을 많이 좀 개선해줬으면 좋겠어요."

 

패기와 열정은 다선 중진의원들과는 다른 장점이 되겠지만, 경험이 부족한 초선의 시행착오를 얼마나 빨리 극복해낼 수 있느냐도 과제입니다.

 

◀ INT ▶ 이강일 청주상당 국회의원 당선인

"선명하게 또 더 저돌적으로 더 실천적인 모습 보여달라고 초선들한테 많이 기대를 하시는 거죠. 그것에 부응하는 거고요. 또 다선 의원들이 갖고 있었던 유능한 경험이나 이런 것들에 대한 의정 경험들은 제가 또 받아안을 수 있는 건 받아안겠습니다."

 

한편,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 등은 중부내륙특별법 개정과 청주공항 민간전용 활주로 신설 등 충북 10대 의제를 적극 추진할 것을 정치권에 요구했고,

 

충북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는 청주 당선인 4명이 선거 과정에서 한 오송참사 국정조사 약속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MBC뉴스 이병선입니다. 

(영상 김병수)

◀ END ▶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
TV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
  •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twitter스크랩 me2day스크랩 facebook스크랩